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기사보기옵션

靑, 北국방위 '무인기 공동조사' 제의 일축

"피의자에게 범죄수사증거 조사시키는 일없어"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청와대는 15일 북한 최고권력기구인 국방위원회가 무인기 추락 사건에 대한 공동조사를 남한에 제의한 데 대해 "범죄 피의자가 범죄 수사의 증거를 조사시키는 일은 없다"고 거부의 뜻을 분명하게 밝혔다.

청와대의 한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하고, "북한의 소행임을 밝힐 (증거에 대해) 충분히 과학적인 방법으로, 충분하고도 남을 만큼 조사를 진행하고 있고 앞으로도 진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북한의 최고권력기구인 국방위원회는 14일 검열단 이름으로 '진상공개장'을 발표하고 남한 정부의 조사결과를 "앞뒤가 맞지 않는 비과학적이고 비현실적인 것"이라고 비난한 뒤 "진상조사에는 남조선의 국가안보를 총괄한다는 청와대 김장수 안보실장이 남측을 대표하여 나오면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south@yna.co.kr


지난 11일 대전 국방과학연구소에서 열린 북 추정 무인기 중간조사결과 발표 현장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4/04/15 08:27 송고

외국어로 이 기사 보기

靑, 北국방위 '무인기 공동조사' 제의 일축 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관련기사
北 '무인기 사건' 잇단 반박…南에 공동조사 제의(종합)| 2014/04/15 00:38
美전문가, 내일부터 北추정 무인기 조사착수| 2014/04/14 18:31
北 "무인기 사건은 날조"…南 "누가봐도 北소행"(종합2보)| 2014/04/14 15:28
<北, 무인기 책임 부인…진위 공방 벌어지나>(종합)| 2014/04/14 15:40
국방부 "무인기 누가봐도 北소행…대남비방 중단해야"| 2014/04/14 11:25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