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기사보기옵션

朴대통령 "해양경찰청 해체…조만간 정부조직법 개정"

해경 해체 발표하는 박근혜 대통령
해경 해체 발표하는 박근혜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이 19일 오전 청와대 춘추관에서 열린 세월호 참사 대국민담화 발표에서 해경 해체 등을 발표하고 있다.

대국민담화서 "안행부 안전업무, 해수부 교통관제 국가안전처로"

(서울=연합뉴스) 신지홍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은 19일 세월호 참사 대국민담화에서 "고심 끝에 해양경찰청을 해체하기로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은 참사 34일째인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발표한 담화에서 "수사와 정보 기능은 경찰청으로 넘기고 해양 구조, 구난과 해양경비 분야는 신설하는 국가안전처로 넘겨 해양 안전의 전문성과 책임을 대폭 강화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국민안전을 최종 책임져야 할 안전행정부도 제 역할을 다하지 못했다"며 "안행부의 핵심기능인 안전과 인사, 조직 기능을 분리해 안전업무는 국가안전처로 넘겨 통합하고 인사조직 기능도 신설되는 총리 소속의 행정혁신처로 이관하겠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해경을 지휘 감독하는 해수부도 책임에서 자유롭지 못하다"며 "해수부의 해양교통 관제센터는 국가안전처로 넘겨 통합하고 해수부는 해양산업 육성과 수산업 보호 및 진흥에 전념토록 해 각자 맡은 분야의 전문성을 최대한 살려내는 책임행정을 펼치겠다"고 강조했다.

박 대통령은 "이런 내용을 담은 정부조직법 개정안을 조만간 국회에 제출하겠다"고 밝혔다.

shin@yna.co.kr


박근혜 대통령 담화 지켜보는 해수부 상황실
박근혜 대통령 담화 지켜보는 해수부 상황실
(세종=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19일 오전 정부세종청사 해양수산부 내 세월호 중앙사고수습본부에서 직원들이 박근혜 대통령의 세월호 참사 대국민담화를 지켜보고 있다.


<그래픽> 대국민담화 정부 조직 개편 개요
<그래픽> 대국민담화 정부 조직 개편 개요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은 19일 대국민 담화에서 해경을 해체해 구조 업무를 신설되는 국가안전처로 옮기고 수사와 정보 기능은 경찰청으로 넘기겠다고 밝혔다. jin34@yna.co.kr @yonhap_graphics(트위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4/05/19 09:15 송고

외국어로 이 기사 보기

朴대통령 "해양경찰청 해체…조만간 정부조직법 개정" 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관련기사
朴대통령 "사고 최종책임은 대통령인 저에게 있어"| 2014/05/19 09:05
朴대통령 "여야·민간참여 진상조사위 특별법제안"| 2014/05/19 09:23
朴대통령 "국민제안 수렴해 안전혁신 마스터플랜수립"| 2014/05/19 09:28
朴대통령 "안전·이권업무 기관장에 공무원 배제"| 2014/05/19 09:20
<朴대통령 세월호참사 대국민담화 전문>| 2014/05/19 09:25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