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정성근 여론' 주시…일각서 회의론 고개>(종합) | 연합뉴스

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기사보기옵션

<與 '정성근 여론' 주시…일각서 회의론 고개>(종합)

새누리당 이완구 원내대표 (연합뉴스DB)

이완구 "대통령 판단에 맡겨야"…혁신위 "후보자·임명권자 결단 촉구"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새누리당은 13일 위증 논란으로 야당으로부터 거센 사퇴 압박을 받는 정성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의 거취에 대해 최대한 언급을 자제했다.

하지만 정 후보자가 청문회 파행 와중에 저녁식사 자리에서 '폭탄주'를 마셨다는 의혹까지 제기되자 곤혹스러움을 감추지 못하는 분위기다.

이에 따라 주말과 휴일 여론의 향배를 예의 주시하면서 임명권자인 박근혜 대통령과 청와대의 기류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그러나 야당의 사퇴 공세에 대해서는 "대통령에 대한 압박이 도를 넘어서고 있다"면서 적극 대응에 나섰다.

다만 논문 표절 등 각종 의혹에 휩싸여 이미 낙마위기에 몰린 김명수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후보자에 대해서는 "굳이 언급할 필요가 있겠느냐"면서 구제가 쉽지 않다는 분위기가 적지 않다.

이 때문에 정 후보자까지 낙마할 경우 국정 운영에 미칠 파장과 이미 악화한 여론 사이에서 적잖이 고심중인 듯하다. 게다가 7·30 재·보선을 목전에 둔 새누리당으로선 민심 이반도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

이완구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는 이날 종합편성채널인 채널A에 출연해 정 후보자에 대해 "이 문제는 대통령의 판단에 맡길 수밖에 없다"면서 신중한 태도를 보였다.

이 비대위원장은 다만 아파트 실거주 위증 여부에 대해서는 "오늘 아침 인터넷(뉴스)에 보니 본인이 8개월 정도 살았다는 얘기가 나왔다", 음주운전 전력에 대해서는 "20~30년 전과 오늘날 음주문화가 다른데 지금 잣대로 하니 헷갈린다"며 질문의 예봉을 피해갔다.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정성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가 10일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인사청문회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정 후보자 인사청문을 담당한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 간사인 신성범 의원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내 생각을 말할 계제는 아니다"면서 언급 자체를 회피했다.

김현숙 원내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새정치연합이 연일 대통령을 겁박하고 있다"고 비판한 뒤 "장관 임명은 적법 절차를 거쳐 국민의 눈높이에서 이뤄질 것"이라고 원론적 입장을 밝혔다.

김 대변인은 "후보자가 국무위원으로서 자격을 갖추고 있는지, 국가개혁의 역할을 다 할 수 있는지는 인사청문회를 통해 국민의 눈높이에서 검증됐다"면서 "대통령도 이를 고려해 신중하게 결정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재원 원내수석부대표는 "야당은 청문회 시작 전부터 정 후보자는 안 된다면서 리스트를 만들어 놓고 공격을 시작했다"고 비판하고, "대통령이 여러 사정을 감안하면 임명할 여지는 있다고 본다"고 말했다.

당 일각에서는 정 후보자 역시 더 버티기 어려운 게 아니냐는 회의론도 일고 있지만, 아직 이를 공식적이고 직접적으로 제기하는 분위기까지는 아니다.

당 혁신기구가 박근혜 대통령의 결단을 촉구하는 내용의 회견을 하긴 했지만, 정 후보자를 결단의 대상으로 직접 지목하지는 않았다.

'새누리를 바꾸는 혁신위원회' 이준석 위원장은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후보자들에 대한 소명 기회를 충분히 부여했음에도 청문보고서가 채택되지 않은 것은 후보자들의 해명이 성실하지 못했거나 정직하지 못했기 때문"이라면서 "장관 후보자들과 임명권자의 책임 있는 결단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lkw777@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4/07/13 18:47 송고

<與 '정성근 여론' 주시…일각서 회의론 고개>(종합)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관련기사
<野, '정성근 자녀 불법비자' 의혹제기…낙마 총공세>| 2014/07/13 15:38
이완구 "정성근 거취 대통령 판단에 맡길수밖에"| 2014/07/13 12:12
정성근, 파행 청문회 정회중 '폭탄주 회식' 논란| 2014/07/12 15:27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