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文대통령, 수해지역에 정부 차원의 모든 지원 지시

재난지원금·특별교부세 지원·침수차량 대책 등 마련 지시
박수현 대변인 "특별재난지역 선포 필요하면 당연히 할 것"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수해피해 지원과 관련해 "신속한 피해 상황 파악과 정부 차원의 가능한 모든 지원을 하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 '총리와 대화'
문 대통령, '총리와 대화'(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오전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기 위해 이낙연 국무총리와 대화를 나누며 입장하고 있다. 2017.7.11 scoop@yna.co.kr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이낙연 국무총리와 오찬을 함께 한 자리에서 이렇게 말하고 "피해자 긴급 생활안정을 위한 재난지원금 및 특별교부세 지원 등을 적극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또 침수 차량에 대한 대책 마련도 언급했다.

이에 이 총리는 "오늘 오후 수해지역 방문을 계획하고 있으며 대통령께서 말씀하신 내용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이 같은 오찬 회동 내용을 전하면서 충북 지역의 특별재난지역 선포 여부에 대해 "피해 상황을 종합적으로 집계, 파악해 특별재난지역 선포에 필요한 상황이라면 당연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피해 상황의 정확한 집계가 우선"이라며 "대통령 말씀에는 그런 과정이 다 포함돼 있다"고 덧붙였다.

kind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7/17 17:2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