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與 "정부의 대북 인도적 지원 환영…평화 방침 존중돼야"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4일 정부가 발표한 800만 달러 규모의 대북 인도적 지원계획에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현 대변인은 이날 구두 논평에서 "북한의 군사적 도발에 대한 강한 제재는 제재대로 진행돼야 하지만, 한반도 평화의 길로 가야 한다는 방침 역시 존중돼야 한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문재인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은 민간인 차원의 인도적 지원을 일관되게 진행해야 한다는 입장"이라고 강조했다.

홍익표 정책위 수석부의장도 페이스북에서 "정부의 대북 인도적 지원을 환영한다"며 "정치적 상황과 분리해서 여성과 아이들에 대한 인도적 지원을 하는 것에 적극 찬성한다"고 말했다.

홍 수석부의장은 "핵 문제로 한반도 긴장이 고조되고 대북 제재가 강화되는 시점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정부가 쉽지 않은 결정을 내렸다"고 덧붙였다.

브리핑하는 김현 대변인
브리핑하는 김현 대변인(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현 대변인이 30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현안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2017.5.30
scoop@yna.co.kr

han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14 19:1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