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총리, 與 '공영방송 문건'에 "쓸데없는 짓 했다 생각"

"전문위원실 실무자가 작성…탄핵 가치 있는지 모르겠다"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설승은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는 14일 더불어민주당의 '공영방송 문건'과 관련해 "쓸데없는 짓을 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교육·사회·문화분야 대정부질문에서 "공영방송 장악 문건이 잘됐다고 생각하느냐"는 자유한국당 이우현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이 의원은 이에 "박근혜 대통령이 이런 말을 했으면 여당이 당장 탄핵을 했을 것"이라며 쏘아붙였다. 이 총리가 "전문위원실의 실무자가 작성한 것으로 탄핵 가치가 있는지는 모르겠다"고 답하자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항의하기도 했다.

"잘못됐으면 잘못됐다고 하라"고 이 의원이 촉구하자, 이 총리는 "그 짓이 잘된 짓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재차 강조했다.

지난달 말 민주당의 공영방송 관련 내부 문건이 논란을 낳자 자유한국당은 '언론 장악' 문건이라고 규정하고 국정조사를 요구했다. 민주당은 이에 당 지도부의 뜻과 무관하게 실무자가 작성한 문건이라며 선을 그었다.

답변하는 이낙연 국무총리
답변하는 이낙연 국무총리(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가 14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서 열린 교육·사회·문화 분야에 대한 대정부질문에서 답변하고 있다. 2017.9.14 jeong@yna.co.kr

kong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14 16:2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