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당, '1호 당원' 박근혜 출당조치…'20년 관계' 청산

박 전 대통령 제명 밝히는 홍준표 대표
박 전 대통령 제명 밝히는 홍준표 대표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3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한국당 1호 당원인 박근혜 전 대통령 제명을 공식 발표하고 있다. jeong@yna.co.kr
홍준표, 직권으로 출당 결정…역대 대통령 중 첫 강제 당적정리
서청원·최경환 출당은 최고위서 논의 안 해…의원총회 주목

(서울=연합뉴스) 정윤섭 이슬기 기자 = 자유한국당이 20년 인연의 '정치적 1호 당원'인 박근혜 전 대통령을 강제 출당시켰다.

홍준표 대표는 3일 오후 여의도당사에서 기자간담회를 하고 박 전 대통령 '제명'을 공식 발표했다.

당 윤리위원회는 지난달 20일 국정농단 사건으로 구속수감된 박 전 대통령에 대해 정치적 책임을 물어 '탈당 권유' 징계를 내렸고, 홍 대표는 이날 현행 당규상 윤리위 규정에 의거해 박 전 대통령 제명을 직권으로 결정했다.

이는 '탈당 권유 징계의결을 받은 자가 탈당 권유 의결 통지를 받은 날로부터 10일 이내에 탈당 신고서를 제출하지 아니할 때는 위원회의 의결을 거치지 아니하고 지체 없이 제명 처분한다'는 윤리위 규정 21조 3항에 따른 것이다.

한국당은 앞서 오전 최고위원회의를 소집해 박 전 대통령 출당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고, 일부 최고위원들이 최고위 차원의 출당조치에 이의를 제기하자 홍 대표는 직권으로 박 전 대통령 출당을 매듭지었다.

이로써 한국당은 박 전 대통령을 당원 명부에서 삭제할 예정이며, 박 전 대통령과의 20년 관계도 청산하게 됐다. 지난 3월 10일 헌법재판소의 박 전 대통령 탄핵 결정 이후 약 8개월 만에 박 전 대통령과의 정치적 절연을 선언한 것이다.

박 전 대통령은 1997년 대선을 앞두고 한국당 전신인 한나라당 이회창 대선후보 지지를 선언하며 입당했고, 이후 '선거의 여왕'으로 불리며 대통령 자리까지 올랐지만, 역대 대통령 중 처음으로 자진 탈당이 아니라 강제로 출당조치되는 운명을 맞았다.

다만, 한국당은 이날 최고위에서 박 전 대통령과 마찬가지로 윤리위의 '탈당권유' 징계를 받은 서청원·최경환 의원의 출당 문제는 별도로 논의하지 않았다.

현직의원인 이들에 대한 출당은 의원총회에서 3분의 2 이상 찬성해야 확정된다는 점을 고려한 것이다.

jamin7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03 18:0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