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부 "남북, 평창올림픽을 평화올림픽으로 개최 문제 논의하자"

남북, 평창올림픽을 평화올림픽으로 (CG)
남북, 평창올림픽을 평화올림픽으로 (CG)[연합뉴스TV 제공]
통일부 입장 발표…"北, 조속히 평창올림픽 참가 확정 짓기를 바라"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통일부는 14일 "북한이 조속히 평창올림픽 참가를 확정 짓고, 남북이 만나 평창올림픽을 평화올림픽으로 개최하기 위한 제반 문제들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논의해 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촉구했다.

통일부는 이날 발표한 '유엔총회 평창올림픽 휴전결의 관련 통일부 입장'에서 "오늘 새벽 유엔총회에서 평창올림픽 휴전결의가 만장일치로 채택됐다"면서 이렇게 밝혔다.

통일부는 "이번 휴전결의를 통해 유엔 회원국들은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대회가 스포츠와 올림픽의 이상을 통해 평화를 촉진하고 인류에 대한 이해를 증진하며, 한반도와 동북아시아에 평화를 조성하는 의미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는 기대를 표명했다"고 설명했다.

평창동계올림픽 정부대표단 유엔본부서 기자회견
평창동계올림픽 정부대표단 유엔본부서 기자회견 (뉴욕 AP=연합뉴스)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정부대표단이 13일(현지시간) 뉴욕 유엔본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이희범 평창올림픽조직위원장,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평창올림픽 홍보대사인 김연아와 정승환 장애인 아이스하키 국가대표 선수. 유엔은 이날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제72차 유엔총회에서 평창올림픽의 성공개최를 위한 '올림픽 휴전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한 가운데, 정부대표단은 별도로 유엔본부에서 외신 기자회견을 하고 평창올림픽 준비 상황을 설명했다. lkm@yna.co.kr

통일부는 "1988년 서울올림픽이 동서 진영의 화해와 냉전구도 해체에 기여하였듯이, 평화는 올림픽의 근본정신"이라며 "정부는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을 통해 한반도의 평화를 다지고, 나아가 한반도를 넘어 전 세계의 평화와 협력을 증진해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통일부는 "우리는 한반도의 평화, 동북아와 세계의 평화를 만들어가는 길에 북한이 호응해 나오기를 기대하며 언제라도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를 적극 환영하는 바"라며 "지금 한반도에는 긴장이 고조돼 있지만 남북이 평창올림픽에서 만나 대화하고 화합할 수 있다면 한반도 평화의 새로운 시작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transi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4 10:4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