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총리 "우리 경제, 터널 벗어나…대내외 여건 더 나아질 것"

신년사 하는 이낙연 국무총리
신년사 하는 이낙연 국무총리(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가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8년 경제계 신년인사회에서 신년사를 하고 있다. jeong@yna.co.kr
경제계 신년인사회…"국내 정치 불확실성 확실히 걷혀"
"정부, 노동 관련 정책 연착륙하도록 최선 다할 것"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는 3일 "지난해 우리 경제는 터널을 벗어난 듯하다"며 "새해에는 지난해보다 대내외 여건이 더 나아질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이 총리는 이날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18년 경제계 신년인사회'에 참석, 인사말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 총리는 "3%대 성장을 3년 만에 회복했다. 무역 1조 달러에 재진입하면서 사상 최대의 수출을 기록했고 세계 6위의 수출국으로 올라섰다"며 "이런 결과는 세계 경제의 호전에 힘입은 바 크다"고 말했다.

이어 "엄중한 안보 현실과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를 둘러싼 중국의 경제보복 같은 악재에 맞서 거둔 값진 성과인 것 또한 사실"이라고 덧붙였다.

이 총리는 올해 경제 여건이 더 나아질 것으로 예상하면서 "사드배치와 관련된 중국의 경제보복이 풀렸고 특히, 북한 김정은 위원장이 평창동계올림픽 참가와 남북 당국 간 대화의 뜻을 밝혀 안보 리스크가 얼마간 줄어들 가능성이 커졌다. 국내 정치의 불확실성은 확실히 걷혔다"고 진단했다.

이 총리 경제계 신년인사회 신년사
이 총리 경제계 신년인사회 신년사(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가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경제계 신년인사회에서 신년사를 하고 있다. hihong@yna.co.kr

그는 또 "세계 경제의 회복세가 새해에 더욱 본격화되리라는 전망이 많다"면서 "특히 동남아를 비롯한 신흥시장의 성장은 우리의 무역 다변화에 힘을 보태 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 총리는 이날 1인당 국민소득 3만 달러 시대가 주는 3개 과제도 강조했다.

해당 과제는 ▲우리 경제가 3만 달러에 머물지 않고 계속 성장하게 하는 것 ▲소득 3만 달러를 다수 국민이 체감하게 하는 것 ▲3만 달러 국가에 걸맞은 사회를 만드는 것 등이다.

이 총리는 올해 신년사와 정부 시무식에서도 이들 3개 과제를 화두로 삼았다.

이 총리는 먼저 경제인들에게 "우리 경제가 계속 성장하려면 4차 산업혁명에 조속히 진입해야 한다"면서 "정부는 힘껏 지원하고 유도하겠다. 특히 혁신성장에 장애가 되는 규제를 과감히 없애겠다"고 약속했다.

2018년 경제계 신년인사회
2018년 경제계 신년인사회(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가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경제계 신년인사회에서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구본준 LG 부회장,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등과 함께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jeong@yna.co.kr

3만 달러 시대를 국민 다수가 실감하게 하는 과제와 관련해서는 "정부는 일자리와 소득이 주도하는 경제체제를 꾸준히 구축해 가겠다"면서 "경제인 여러분께서도 일자리를 늘리고 노동자의 삶을 개선하는 일에 함께 해주시면 고맙겠다"고 동참을 요청했다.

그는 "최저임금 인상과 노동시간 단축,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정책에 따라 기업의 부담이 늘어날 것을 정부도 잘 알고 있다"면서 "그럼에도 노동자의 저임금과 과로를 이대로 둘 수 없다는 것 또한 엄연한 현실"이라고 지적했다.

이 총리는 "정부는 노사 양측의 현실을 충분히 감안하면서 여러 정책수단을 가동해 이러한 노동 관련 정책들이 연착륙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공언했다.

이 총리는 아울러 "우리의 의식과 관행, 제도와 정책이 3만 달러 시대에 걸맞지 않은 것이 있다면 과감히 개선해가야 할 것"이라면서 "과거의 불합리하고 불공정한 관행이나 제도 또한 바로잡아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noano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3 16:5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