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남경필 경기지사, 내일 한국당 복당할 듯

15일 오후께 한국당 입당계 제출 예상

탈당 관련 질문 받는 남경필
탈당 관련 질문 받는 남경필(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바른정당 소속 남경필 경기지사가 9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 참석한 뒤 탈당과 관련해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18.1.9
pdj6635@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국민의당과의 통합에 반대하며 바른정당을 탈당한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15일 자유한국당에 복당할 것으로 보인다.

남 지사 측 관계자는 14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내일 오후쯤에는 복당과 관련한 언론 메시지 발표와 함께 한국당 입당계를 낼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남 지사는 지난 9일 "바른정당과 국민의당의 합당에 참여하지 않겠다. 생각이 다른 길에 함께 할 수 없다"며 바른정당을 탈당했지만, 한국당 복당 여부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그러나 나흘 뒤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삼국지를 인용, "세상을 어지럽히는 동탁을 토벌할 수 있다면 기꺼이 조조가 되는 길을 택하겠다"며 사실상 복당 의지를 밝혔다.

남 지사는 최근 한국당 홍준표 대표와 통화해 자신의 거취 문제와 관련한 의견을 나눈 것으로 전해졌다.

홍 대표는 지난 11일 충북도당 신년인사회에서 "내가 (남 지사에게 한국당에) 오라고 했다"며 남 지사의 입당이 임박했음을 예고했다.

한편, 남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다시 한 번 정부의 가상화폐 거래시장 규제 움직임을 비판했다.

남 지사는 "정부는 가상화폐 거래자를 미친 사람들이라고만 생각해선 안 된다"며 "차라리 가짜정보를 팔고 사는 지금의 불확실함을 투명하고 건강한 시장으로 바꾸는 데 노력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goriou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14 11:0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