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문 대통령, '연휴같지 않은' 설연휴…하루 빼고 평창에 '올인'

15일 노르웨이 총리와 정상회담·16일은 가족과 휴식
설 연휴 중 대표팀 주요경기 관람·올림픽 관계자 격려

문 대통령, '하회마을 병산서원에서'
문 대통령, '하회마을 병산서원에서'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추석 연휴인 6일 오후 안동 하회마을을 방문해 병산서원에서 마을 풍경을 감상하고 있다. 2017.10.6 [청와대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후 첫 설 연휴를 맞이한다. 평창동계올림픽 기간에 맞이하는 설 연휴인 만큼 문 대통령은 설 당일을 제외하고는 평일 못지않게 바쁜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설 연휴 첫날인 15일 문 대통령은 에르나 솔베르그 노르웨이 총리와 오찬을 겸한 정상회담을 한다.

이는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방한한 외국 정상 또는 정상급 인사와 하는 13번째 회담 또는 접견이다. 문 대통령은 지난 6일 케르스티 칼유라이드 에스토니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을 시작으로 모두 14차례 정상회담 또는 접견을 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문 대통령은 솔베르그 총리와의 정상회담에서 한반도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을 지지해 달라고 당부하고, 양국 간 실질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설 당일인 16일은 공개일정을 잡지 않고 가족과 함께 청와대에 머무르며 휴식을 취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추석 당일과 올해 1월 1일에도 공식일정을 잡지 않고 관저에서 가족과 함께 휴식을 취했다. 단, 1월 1일에는 청와대 인근 북악산으로 새해맞이 산행을 다녀왔다.

아울러 설 연휴 기간 우리 대표팀의 주요 경기를 관람하고, 평창올림픽 관계자들을 격려하는 시간도 가질 것으로 알려졌다.

각계 인사들과 신년 인사를 겸한 전화통화도 있을 전망이다.

문 대통령은 지난 1월 1일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관, 평창올림픽 관련 책임자, 동남아 지역 국가 총영사, 주한미군 등과 통화하고 이들의 노고를 격려했고, 지난해 추석 연휴에도 군인·경찰·소방관·상담원 등 휴일에도 못 쉬는 격무자와 위안부 할머니 등 12명에게 '깜짝 전화'를 걸어 명절 인사를 전했다.

文대통령, '명절 없는 이들'에게 격려 전화
文대통령, '명절 없는 이들'에게 격려 전화(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일 오후 관저 소회의실에서 한가위 연휴를 맞아도 명절 없이 근무하는 이들에게 격려 전화를 하고 있다. 이날 문 대통령이 전화를 건 이들은 남극 세종과학기지 이재일 선임연구원, 서해5도 특별경비단 김운민 순경, 서울 다산콜센터 이하나 상담원, 홍익지구대 주연화 경사, 해남소방서 고금 119안전센터 김평종 센터장, 독도경비대 엄상두 대장 등 10여 명이라고 청와대 측은 밝혔다. 2017.10.2 [청와대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kind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13 12:1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