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방사청 "2022년 국내 방산 수출 50억달러 달성"

'18∼22 방위산업 육성 기본계획' 발표

과천 방위사업청 청사
과천 방위사업청 청사[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방위사업청이 국내 방위산업 육성을 통해 2022년까지 방산 수출 규모를 50억달러(약 5조5천억원)로 확대하기로 했다.

방사청은 9일 앞으로 5년의 방산 진흥 방향을 제시한 '18∼22 방위산업 육성 기본계획'(이하 기본계획)의 주요 내용을 공개하며 이같이 밝혔다.

방사청은 "기본계획의 착실한 수행을 통해 5년 후 우리 방위산업은 발전적 생태계가 마련되고 수준 높은 국방 R&D(연구개발) 역량과 방산 중소기업 육성, 수출형 산업구조가 정착돼 생산 30조원, 수출 50억달러, 고용 5만명을 달성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지난해 31억9천만달러 규모인 방산 수출액을 50억달러로 늘리기 위해 방사청은 방산 수출을 위한 R&D 지원을 확대하고 수출 지원을 담당하는 조직과 인력을 확충할 계획이다. 방산 R&D를 강화하면 현재 67% 수준인 무기체계 국산화율도 75%로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방사청은 보고 있다.

방사청은 무기체계 구매 국가의 다양한 수요를 분석해 이에 부합하는 수출 품목과 방식을 마련하는 등 전략적인 시장 개척에 나서기로 했다.

방산 고용 규모 확대를 위해서는 일자리를 창출하는 방산기업에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방산 특성화 대학원 등을 통한 방산 분야 전문인력 양성을 추진할 예정이다.

방위산업 육성 기본계획은 5년에 걸친 방산 육성의 중장기 청사진을 제시하는 것으로, 18∼22 기본계획은 작년 12월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주관한 방위사업추진위원회에서 확정됐다.

전제국 방사청장은 "방산 분야는 다른 분야와 달리 국가가 유일한 구매자인 안보산업이자 국가 주도의 체계적이고 효과적인 육성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분야"라며 "기본계획을 바탕으로 한 방위산업 육성을 통해 방산 업계 전체의 경쟁력이 더욱 높아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ljglor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09 08:5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