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문대통령 "한반도 새 시대의 길, 순탄치 않아도 자신 있어"

'싱가포르 동포간담회' 인사말하는 문 대통령
'싱가포르 동포간담회' 인사말하는 문 대통령 (싱가포르=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싱가포르 국빈 방문 마지막 날인 13일 오후 싱가포르 호텔 아일랜드 볼룸에서 열린 동포간담회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이날 동포간담회에는 싱가포르 스카이라인을 변화시킨 한국 건설의 주역 및 주요 건설기업 현지 대표들, 동남아 진출 기업 중 '1사 1청년 일자리 운동' 협약 체결 업체 가운데 싱가포르 소재 기업 관계자와, 협약 체결을 계기로 채용된 우리 청년들을 비롯한 교민 350여명이 참석했다. scoop@yna.co.kr
동포간담회서 "여러분의 조국, 모든 분야서 새로운 대한민국으로 가고 있다"
"한·싱가포르 관계 깊어져…동포사회 위상 높아지도록 애쓸 것"

(싱가포르=연합뉴스) 이상헌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한반도는 지금) 70년 동안 고착된 냉전 구도를 해체하고 항구적 평화와 공동번영의 새 시대를 열고 있다"며 "앞으로 가야 할 길이 순탄하지 않더라도 저는 대한민국 저력과 국제사회의 지지를 믿기에 자신 있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 대통령은 이날 낮 샹그릴라 호텔에서 열린 동포간담회에서 "지금 여러분의 조국은 완전히 새로운 대한민국으로 나아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정치·경제·사회·안보 모든 분야에 있어서 새로운 출발점에 서 있다"며 "경제의 중심을 사람에게 두어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삶이 더 나아지는 나라를 만들고 있다"고 언급했다.

싱가포르 동포간담회 참석한 문 대통령
싱가포르 동포간담회 참석한 문 대통령(싱가포르=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싱가포르 국빈 방문 마지막 날인 13일 오후 싱가포르 호텔 아일랜드 볼룸에서 열린 동포간담회에 참석해 단상에 오르며 인사하고 있다. 2018.7.13
scoop@yna.co.kr

문 대통령은 "저는 아세안과의 관계를 아주 중요하게 생각한다"며 "주변 4대강국 수준으로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신남방정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싱가포르 동포 간담회 참석한 문 대통령
싱가포르 동포 간담회 참석한 문 대통령 (싱가포르=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싱가포르 국빈 방문 마지막 날인 13일 오후 싱가포르 호텔 아일랜드 볼룸에서 열린 동포간담회에서 환영사를 들은 뒤 박수치고 있다. scoop@yna.co.kr

또 "한국과 싱가포르의 관계는 해를 거듭할수록 더욱 깊어지고 있다"며 "저는 어제 리센룽 총리와의 정상회담을 통해 양국의 관계가 한 차원 더 높아지고 여러분의 삶이 더욱 풍성해질 방안에 대해 깊은 대화를 나눴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양국은 사람을 통해 성장하고 발전해 왔고, 어느 나라보다 교육을 중요시하는 공통점이 있다. 인재 육성을 목표로 인적 교류를 더욱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며 "스마트시티·핀테크 등 신성장 동력을 창출하면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해 가기 위한 노력도 함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문 대통령은 "싱가포르 동포사회는 빛나는 역사를 가지고 있다"며 "안중근 의사를 도왔던 정대호 선생이 약 100년 전 이곳 싱가포르에 첫발을 내디뎠고, 그 후 동포들은 한인회를 결성하며 성장해왔다"고 짚었다.

문 대통령은 "뿐만 아니라 국경을 넘어 어려운 이들을 도왔다. 세월호 유가족분들의 아픔을 어루만져 줬고, 대지진으로 피해 입은 네팔 국민에게 책·성금을 모아 전달하기도 했다"며 "싱가포르 사회의 당당한 일원일 뿐 아니라 이웃의 어려움을 돕기까지 하는 여러분이 참으로 자랑스럽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 싱가포르 교민들과 건배
문 대통령, 싱가포르 교민들과 건배(싱가포르=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3일 오후 샹그릴라 호텔에서 열린 동포 간담회에서 교민들과 건배하고 있다. scoop@yna.co.kr

그러면서 "정부도 동포사회의 위상이 더 높아지도록 애쓰겠다"며 "여러분이 지금처럼 IT·금융·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더 활약할 수 있게 싱가포르 정부와 더욱 긴밀히 협력하고, 미래를 이끌어 갈 차세대 동포들이 민족 정체성을 유지할 수 있도록 우리 문화·역사와 한국어 교육에도 각별한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약속했다. 문 대통령, 싱가포르 동포 간담회 참석[https://youtu.be/yhXX1GQ9j6c]

honeybee@yna.co.kr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13 11: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