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NH투자증권 신임 사장에 정영채 IB대표 내정(종합)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NH투자증권[005940]의 신임 사장으로 정영채(54) IB(투자은행)사업부 대표(부사장)가 내정됐다.

NH투자증권은 6일 오전 열린 이사회에서 정 대표를 신임 사장 단독 후보로 추천했다고 밝혔다.

서울대 경영학과를 나와 옛 대우증권에 입사한 정 대표는 대우증권에서 기업금융부장과 기획본부장, IB 담당 상무 등을 역임했다.

2005년 NH투자증권의 전신인 우리투자증권에서 IB사업부를 꾸린 이래 14년째 IB사업부 대표를 맡아왔다.

기업공개(IPO), 유상증자, 회사채 발행주관 등 기업금융 전 분야에서 NH투자증권을 최상위권에 올려놓은 공로를 인정받아 농협금융 내 최연소 최고경영자(CEO)로 발탁됐다.

NH투자증권 임원후보추천위원회 관계자는 "증권업에 대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NH투자증권을 한국 자본시장 발전을 주도할 글로벌 IB로 키워낼 인물로 판단했다"고 말했다.

정 대표는 오는 22일 정기 주주총회 직후 이사회를 거쳐 대표이사 사장으로 공식 취임할 예정이다.

정영채 NH투자증권 신임 사장 내정자
정영채 NH투자증권 신임 사장 내정자[NH투자증권 제공=연합뉴스]

hyunmin6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06 13:0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