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고 정명재 강릉원주대 교수, 사후 'NASA 연구 성과상' 수상

(강릉=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한미 합동으로 국내 대기질 조사에 참여했던 고(故) 정명재 강릉원주대 대기환경과학과 교수가 미항공우주국(NASA)으로부터 연구 성과상(Group Achievement Award)을 수상했다.

9일 강릉원주대에 따르면 NASA는 한미 공동으로 초미세먼지 등 한국의 대기질을 조사하는 연구(KORUS-AQ field mission)에 참여했던 정 교수의 수상 사실을 알리는 편지를 최근 학과 사무실로 보내왔다.

고 정명재 강릉원주대 대기환경과학과 교수[강릉원주대 제공=연합뉴스]
고 정명재 강릉원주대 대기환경과학과 교수[강릉원주대 제공=연합뉴스]

2005∼2011년 NASA 고다드 우주비행센터 과학자였던 정 교수는 2009년 NASA에서 단 한 명에게만 주는 최우수 논문상(Best Paper Award)을 받기도 했다.

이후 낙후된 한국의 위성 환경을 개선하는 데 이바지하고 지역 대학에서 할 수 있는 게 더 많다며 2011년 3월 강릉원주대로 부임한 뒤 방학 때면 방문 과학자로서 NASA에서 공동 연구를 진행했다.

교수 재직 중에 학생들에게는 한 번도 화를 내지 않으면서 인간적으로 대해주었고 사적인 심부름을 시키지 않은 교수로 알려졌다.

1971년생인 그는 "일어나기 힘들다"며 병원에 갔다가 한 달여 암 투병 끝에 2016년 4월 세상을 떠났다.

정명재 교수가 나사로부터 받은 최우수 논문상 상패.
정명재 교수가 나사로부터 받은 최우수 논문상 상패.

정 교수의 부인 안경미 씨는 "NASA를 떠난 지 오래됐는데도 뛰어난 업적을 남겼다는 편지를 보내왔다"면서 "남편은 평소 제자를 사랑하고 학과장으로서 대학 특성화 사업 등을 위해 1년에 단 하루도 쉬지 않고 일했던 사람이었다"고 추억했다.

dmz@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09 16: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