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폰트확대
  • 폰트축소
  • 인쇄
  • 트위터
  • 페이스북
  • 요즘
  • 미투데이
대전 도심서 도주차량 추격전‥30분만에 붙잡아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대전 도심에서 경찰의 검문을 피해 차량을 타고 달아나던 20대 남성 등 4명이 경찰차와 추격전을 벌이다 30분만에 붙잡혔다.

   26일 대전 둔산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께 대전시 서구 월평동의 한 도로에서 A(20)씨가 친구 B(20)씨 등 3명과 함께 소나타 승용차를 몰고 가다 검문중인 경찰을 피해 달아났다.

   경찰은 "번호판을 흰색 도료로 칠해 바꾼 차가 있어 의심스럽다"는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신원을 확인하려 했지만 이 차량이 달아났다고 전했다.

   경찰차를 따돌리려고 도심을 20㎞ 가량 휘젓고 다니던 이들은 결국 30분만에 대전시 대덕구 신탄진동의 한 막다른 골목길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은 대구의 한 렌터카업체에서 지인이 빌린 승용차 키를 얻어 운전한 것이라고 진술하고 있어 도난차량인지 여부는 알 수 없다"면서 "이들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jyou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1/08/26 08:10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