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사회분야 뉴스입니다.

6.4지방선거 특집사이트
기사보기옵션

<여객선침몰> 사고 해역 토요일 오후부터 파도 세질 듯

파도를 뚫고
파도를 뚫고
(진도=연합뉴스) 특별취재팀 = 17일 오전 여객선 '세월호'가 침몰한 전남 진도군 조도면 병풍도 북쪽 3km 앞 사고 해상에서 구조대들이 높은 파도를 뚫고 수색작업을 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특별취재팀 = 전남 진도 해역에서 침몰한 여객선 '세월호'에서 진행 중인 구조 작업이 악천후로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18일에는 파도가 다소 낮아지겠지만 토요일인 19일에는 다시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17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사고 인근 해역이 포함된 서해 남부 먼바다에서는 최고 2m의 파도가 일 것으로 관측됐다.

오후에는 비가 계속 내리고 바람은 초속 8∼12m로 불 것으로 보인다.

사고 해역에 파견된 기상청의 기상관측 선박 '기상1호'에 따르면 오후 3시 현재 약한 이슬비가 내리고 있고 시정 거리는 2.5㎞다. 기온은 14.2도, 수온은 11.2도다.

18일에는 비가 그쳐 대체로 흐리겠지만 파고는 0.5∼1.5m로 다소 낮아질 것으로 보인다. 바람은 초속 8∼12m로 큰 변화가 없을 것으로 관측됐다.

그러나 19일에는 흐리고 오후부터 바람이 초속 9∼13m로 불고 파고도 1∼2m로 다시 높아질 것으로 예측됐다.

기상청은 "현재 남해상에 형성된 저기압으로 인해 서풍이나 남서풍이 불고 있으나 19일께 저기압이 물러나면서 동풍으로 바람이 바뀌면 바람이 세게 불고 파고도 높아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bana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4/04/17 15:39 송고

<여객선침몰> 사고 해역 토요일 오후부터 파도 세질 듯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관련기사
<여객선침몰> 구조 작업 어떻게 진행되나(종합)| 2014/04/17 15:32
<여객선침몰> 朴대통령 현장찾아 "1분1초가 급해" 구조독려(종합)| 2014/04/17 15:15
<여객선침몰> "배 절단 후 진입해라"…여론 들끓어| 2014/04/17 14:48
<여객선침몰> 잠수인력 증원 투입…수중구조 총력(종합)| 2014/04/17 14:45
<여객선침몰> 실종자 휴대전화 위치추적 요청 봇물| 2014/04/17 14:45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