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사회분야 뉴스입니다.

6.4지방선거 특집사이트
기사보기옵션

<여객선침몰> 엿새째 수색…조류 느려져 수색 활기 '기대'

계속되는 수색작업
계속되는 수색작업
(진도=연합뉴스) 특별취재팀 = 20일 오후 여객선 '세월호'가 침몰한 전남 진도군 조도면 병풍도 북쪽 3km 앞 사고 해상에 설치된 리프트백(공기 주머니) 인근에서 관계자들이 실종자 수색 준비 작업을 하고 있다.

새벽 사망자 1명 추가 수습, 실종자 243명

(진도=연합뉴스) 특별취재팀 = 세월호 침몰 사고 발생 엿새째인 21일 실종자 수색 작업이 계속된다.

이날 새벽 시신 1구를 추가로 수습, 오전 6시 현재까지 사망자는 59명, 실종자는 243명이다.

민관군 합동구조팀은 이날 해경 함정 90척과 해군 함정 32척, 민간어선 등 90척 등 총 212척과 육·해·공군 및 해경, 소방 등 항공기 34대, 해군과 해군구조대, 소방 잠수요원, 민간 잠수사 등 구조대 556명을 투입할 계획이다.

합동구조팀은 이날 새벽 '무인잠수로봇'으로 불리는 ROV(remotely-operated vehicle)와 채낚기 어선을 투입, 야간 수색 작업을 벌였다. ROV는 선수 부분으로 들어가 선내 수색 작업을 실시했다.

수중 수색 준비하는 대원들
수중 수색 준비하는 대원들
(진도=연합뉴스) 특별취재팀 = 20일 오후 여객선 '세월호'가 침몰한 전남 진도군 조도면 병풍도 북쪽 3km 앞 사고 현장에서 해양경찰 관계자들이 수색작업을 준비하고 있다.

구조팀은 선미 쪽에 설치된 가이드 라인을 15m 연장했다.

이날 오전 6시 현재 사고 해역의 수온은 11.9도, 파고는 0.6m로 비교적 잔잔하고 초속 6m의 바람이 불고 있으며 시정은 15㎞로 비교적 양호한 편이다.

구름이 조금 끼는 날씨에 초속 6∼9m의 바람이 불고 파고는 0.5∼1m로 비교적 잔잔할 것으로 예보됐다.

조류가 가장 느려지고 수위도 낮은 '소조기'에 접어들어 수색도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cbebo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4/04/21 06:34 송고

외국어로 이 기사 보기

<여객선침몰> 엿새째 수색…조류 느려져 수색 활기 '기대' 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관련기사
'탈출 명령 없었다'…골든타임 31분 우왕좌왕(종합4보)| 2014/04/20 21:50
'사고 상황실 앞 기념촬영' 안행부 국장 직위박탈(종합)| 2014/04/20 22:43
"속절없는 시간아"…침몰 5일째도 생존소식 없어(종합2보)| 2014/04/20 20:44
<여객선침몰> 정부 '재난전문가 양성' 약속 2년째 안 지켜져| 2014/04/21 05:57
<여객선침몰> 청해진해운, 노후화된 세월호 수명 10년 연장| 2014/04/21 06:00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