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사회(전체기사)

뉴스 홈 > 사회 > 전체기사

[주말 N 여행] 충청권: '꼴갑축제' 오면…싱싱한 꼴뚜기와 갑오징어가 기다려요

음악과 미술의 만남…청주 청남대 '재즈 토닉 아트 전시회'

(대전·청주=연합뉴스) 김소연 이승민 기자 = 5월 셋째 주말인 20∼21일 충청권은 대체로 맑겠고, 낮 최고기온이 30도 안팎까지 올라 덥겠다.

제철 맞은 서해안 해산물을 맛보거나 대청호반의 옛 대통령 별장 청남대에서 재즈 음악과 함께 미술 작품을 감상하는 것도 좋겠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 낮 최고 30도 '때 이른' 더위…큰 일교차 건강관리 유의

주말인 20∼21일 충청권은 남해 상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다.

20일 청주의 낮 최고기온은 평년보다 약 5도 높은 30도까지 오를 전망이다.

대전·충남 주말 동안 낮 기온이 25∼29도 분포를 보이며 덥겠다.

충남 해안과 일부 내륙 지역에는 초속 4∼9m의 약간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서해 중부 해상의 물결은 0.5∼1m로 일겠다.

◇ "싱싱한 제철 해산물 맛보세요"…서천 장항항 '꼴갑 축제' 열려

싱싱한 해산물을 맛보러 충남 서해안으로 떠나보는 것은 어떨까.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20일 서천군 장항읍 물양장 일원에서 '제9회 장항항 꼴갑축제'가 개막한다.

'꼴갑축제'는 봄철 서천에서 많이 잡히는 꼴뚜기와 갑오징어의 앞글자를 따 이름 지었다.

'노을빛 바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에서는 꼴뚜기와 갑오징어 등 수산물 시식 행사를 비롯해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축제의 주인공인 꼴뚜기와 갑오징어는 영양이 풍부한 봄철 별미다.

5월이 제철인 갑오징어는 단백질이 70%에 이르는 고단백 식품으로, 쫄깃한 식감이 일품이다.

칼로리가 낮아 부담 없고 노화방지와 피부 미용 등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꼴뚜기 역시 단백질이 풍부하고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 타우린 성분이 많아 원기회복에 좋다. 문의 ☎041-956-7383.

◇ 재즈 흐르는 옛 대통령 별장 청남대

주말 가족과 함께 대청호반 대통령 산책길을 걸으며 감미로운 재즈 음악에 취해보는 것도 좋겠다.

19일 청주시 상당구 청남대에서는 음악과 미술을 아우르는 융복합 축제인 '재즈 토닉 아트 전시회'가 사흘간 열린다.

전시회에서는 국내외 예술가 20명이 참여한 팝아트와 다양한 미술 작품을 선보인다.

예술가들은 재즈 음악과 연관된 팝아트, 서양화, 동양화, 조각, 설치미술, 사진, 일러스트 작품을 독창적으로 표현했다.

재즈 음악을 들으며 대청호를 따라 난 산책로를 걸으면 봄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다.

외형이 청와대 형상을 빼닮아 '미니 청와대'로 불리는 대통령 기념관에서 실제 대통령의 일상을 체험하는 것도 좋겠다.

자세한 축제 내용은 홈페이지(www.jazztonicfestival.com)로 확인할 수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logo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5/19 11: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