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주말 N 여행] 제주권: 돌하르방·한라봉 "등(燈)으로 태어나다"…전통등 축제

제주 특색 담아 20여개 대형 등 전시…감귤, 쇠소깍, 성산일출봉 담은 여름축제도 '풍성'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이번 주말(12∼13일) 제주는 구름 많다가 차차 흐려지겠으며 무더위와 열대야가 나타나겠다.

절경을 자랑하는 서귀포시 쇠소깍 검은모래해변, 신양섭지코지해변에서는 제주의 특색을 가득 담은 '여름축제'가 진행된다.

제주시 원도심을 지나는 산지천에서는 여름밤을 아름답게 수놓을 '등 축제'가 열린다.

◇ 구름 많다가 일요일 오후 차차 흐려져

토요일인 12일은 구름 많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5∼26도, 낮 최고기온은 31∼32도로 예상된다.

일요일인 13일은 늦은 오후부터 차차 흐려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5∼26도, 낮 최고기온은 31∼32도로 예상된다.

현재 북부와 산지를 제외한 제주 전역에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당분간 무더위와 열대야가 지속되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 전 해상에서 1∼2.5m 높이로 일겠다.

그림 같은 서귀포시 효돈천의 쇠소깍[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림 같은 서귀포시 효돈천의 쇠소깍[연합뉴스 자료사진]

◇ 감귤·성산일출봉과 어우러진 제주만의 여름축제

토요일(12일) 제주 서귀포시 쇠소깍 검은모래해변 일대에서는 제주관광공사가 마련한 '8월의 감귤여행, 핫 썸머 귤'을 주제로 한 감귤문화 융복합 이벤트가 진행된다.

흔히 여름에는 감귤이 없다고 알고 있지만 제주에서는 사시사철 감귤을 맛볼 수 있다는 점을 알리고 8월 한여름에 물놀이를 접목한 이색 '감귤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의 배경인 쇠소깍은 서귀포시 효돈천 하류에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 소 모양의 깊은 물웅덩이를 이룬 곳으로 아름다움을 자랑한다.

이벤트에서는 여름철 수확되는 풋귤을 활용한 풋귤에이드를 비롯해 하귤에이드, 천혜향 핫도그 등을 맛볼 수 있다.

풋귤청, 감귤 타르트, 한라봉 캔들, 전통 테우배 등을 만들어보는 체험 프로그램과 꽁꽁 언 얼음에 발을 담그고 참여하는 '효귤이 캐릭터 색칠하기' 등도 운영된다.

해변에서 신나게 물총을 쏘며 더위를 날릴 수 있는 대나무 물총놀이, 쇠소깍 무대에서 시원한 물줄기와 함께 즐길 수 있는 '귤빛으로 오락관' 등도 운영된다.

이번 행사와 연계해 서귀포시 감귤 융복합 6차산업 상품인 '귤빛으로' 감귤테마하우스 숙박 50% 할인권, 감귤 푸드 음식점의 무료 시식권과 50% 할인권, 감귤 가공식품 무료 증정 등 다양한 이벤트가 현장에서 제공된다.

신양섭지코지해변[연합뉴스 자료사진]
신양섭지코지해변[연합뉴스 자료사진]

섭지코지,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인 성산일출봉 등 관광 명소 인근에 있는 신양해수욕장에서는 이번 주말 '여름·바람 축제'가 진행된다.

첫째 날(12일)은 지역문화 동아리와 초대가수 공연, 해변 가요제, 풍등 날리기, 불꽃놀이 등이 진행된다.

둘째 날(13일)에는 해변 팔씨름 대회, 버스킹 라이브 공연, 레크리에이션 등의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상설 행사로 광어 손으로 잡기, 해양레포츠 체험, 펄러비즈 공예체험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되고 어린이 풀장도 운영돼 남녀노소 즐겁게 즐길 수 있다.

제1회 제주 등축제에 선보일 등[제주불교신문 제공=연합뉴스]

◇ 산지천 화려하게 수놓는 전통등 행렬…제1회 제주등축제

이번 주말 제주시 원도심의 산지천과 탐라문화광장 일대에서는 '제1회 제주등축제'가 열린다.

'빛으로 제주문화를 투영하다'를 주제로 마련되는 이번 축제에서는 오후 7∼10시 산지천 일대를 화려하게 수놓은 전통등과 소원등을 감상할 수 있다.

산지천 주변에 대형 전통등 20여 개가 전시되고 터널등도 설치된다.

돌하르방, 한라봉 등 제주의 특색을 담은 등과 대형 에밀레종 범종등, 불탑사 5층석탑등, 동자승 법고등을 비롯해 어린이들에게 인기가 많은 라바, 타요 버스, 뽀로로 등 캐릭터등도 선을 보인다.

산지천 소원등 띄우기, 플리마켓, 다양한 공연도 마련돼 도민과 관광객들을 맞이한다.

탐라문화광장에서는 플리마켓과 연꽃등 만들기 체험, 소원성취 초 만들기, LED 연꽃 전시, 천연 염색 의류 전시 등이 진행된다.

산지천 인근에는 제주동문시장, 탑동광장, 김만덕기념관 등이 있어서 관광하기 좋다.

atoz@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8/11 11: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