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하천 녹조 99% 제거한다…'전기분해 원리' 적용

기계연 "내년 이동형 녹조 제거 장치 이용해 현장실험"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하천에서 발생하는 녹조를 친환경적으로 제거할 수 있는 기술이 개발됐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녹조가 제거되는 과정 [한국기계연구원 제공=연합뉴스]
시간이 지남에 따라 녹조가 제거되는 과정 [한국기계연구원 제공=연합뉴스]

한국기계연구원 환경기계연구실 연구팀은 전기분해 원리를 이용한 '녹조 제거 연속공정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물속에서 전기분해가 일어날 때 만들어지는 물질이 응집제 역할을 해 떠다니는 마이크로미터(㎛, 100만 분의 1m) 크기의 녹조를 응집시킨다.

이 과정에서 발생하는 수소가스가 응집된 녹조 덩어리를 물 위로 떠오르게 만들어 녹조를 제거하는 원리이다.

전기가 통하는 금속만 있으면 돼 응집제 등을 사용한 기존 방법보다 친환경적이고 경제적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연구팀은 이 같은 '전기응집-부상 녹조 제거 시스템'을 대청호 녹조수에 적용, 응집제 없이도 녹조를 99% 제거하는 데 성공했다.

전기응집-부상 녹조 제거 시스템 [한국기계연구원 제공=연합뉴스]
전기응집-부상 녹조 제거 시스템 [한국기계연구원 제공=연합뉴스]

필터, 원심분리 등 기술보다 에너지 소모가 적어 경제성이 높고 산화알루미늄 등을 하천에 뿌리는 기술에 비하면 오염이 없어 친환경적이다.

기계연은 이를 바탕으로 앞으로 녹조 제거용 차량을 제작, 현장에서 펌프로 물을 끌어올려 바로 녹조를 없애는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정상현 기계연 책임연구원은 "미세조류에서 바이오디젤을 추출하기 위해 미세조류 수확 공정 기술을 연구하던 중 아이디어를 얻었다"며 "내년에는 이동형 녹조 제거 장치를 제작, 소형 호수에서 현장실험을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j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0/19 09:1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