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 강북구 미아뉴타운에 문화·체육 시설 만든다

예술교육센터·종합체육센터 2019년 착공…2021년 동시 개관

사업 대상지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사업 대상지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사업 대상지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사업 대상지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서울 강북구 미아뉴타운에 2021년이면 주민을 위한 문화·체육 인프라가 동시에 문을 연다.

서울시는 '동북권 아동·청소년 예술교육센터'(가칭)와 '강북구 종합체육센터'(가칭)를 2019년 착공해 2021년 동시 개관할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시는 "문화·예술과 체육활동 전용 시설이 부족한 서울 동북권 주민의 갈증과 지역 간 문화 격차를 해소할 것"이라고 취지를 밝혔다.

동북권 아동·청소년 예술교육센터는 지하 1층·지상 5층 연면적 4천600㎡ 규모다.

은평구 창의인성교육센터와 서서울 예술교육센터에 이은 서울 시내 세 번째 지역 아동예술교육센터다.

이곳에는 100석 안팎의 가변형 공간인 '블랙박스 공연장', 연구·개발 공간, 키즈카페, 수유실 등이 들어선다.

강북구 종합체육센터는 동북권 아동·청소년 예술교육센터 옆에 지하 1층·지상 2층, 연면적 2천480㎡ 규모로 조성된다. 요가·탁구 등 생활체육 프로그램을 할 수 있는 순환운동실, 수영장, 헬스장, 체육단련실 등을 만든다.

시는 "2개 시설이 들어서는 지역은 반경 1㎞ 이내에 초·중·고등학교 12개교가 있고, 인근 4개 아파트에 1만 가구가 살고 있다"며 "지역 주민의 문화예술과 생활체육 체험 기회가 늘어날 것"이라고 기대했다.

시는 2개 시설의 설계안을 마련하기 위해 총상금 1억원 규모의 통합 국제설계공모를 한다. 당선자는 기본·실시설계 계약 체결 우선협상권을 받는다.

공모 참가 등록은 내년 1월 2∼31일 공공건축 설계공모 통합 홈페이지 '서울을 설계하자'(http://project.seoul.go.kr)에서 하면 된다. 작품은 내년 2월 28일까지 서울시 도시공간개선단으로 방문 또는 온라인 제출하면 된다.

최종 당선작과 입상작은 내년 3월 26일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다.

ts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2/07 11:1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