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내 삶을 바꾸는 성 평등'…전주서도 세계여성의 날 행사

'성평등 사회 원해요'
'성평등 사회 원해요'(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8일 오후 전북 전주시 완산구 한옥마을 경기전 앞에서 열린 세계여성의 날 기념 전북여성대회에서 참가자들이 성평등을 주장하는 내용의 피켓을 들고 있다. 2018.3.8 doo@yna.co.kr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정경재 기자 = 세계여성의 날인 8일 전북 여성단체들이 기념행사를 열고 성범죄에 대한 엄중한 처벌을 요구했다.

전주 한옥마을에서 '내 삶을 바꾸는 성 평등 민주주의'를 주제로 개최한 이날 행사에는 전북 33개 여성단체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 '미투(#Me too)' 운동에 대한 지지를 표명했다.

참석자들은 'Me too, With you', '여성에 대한 폭력을 멈추라', '동의 없는 성관계는 성폭력' 등의 문구가 적힌 손 피켓을 들었다.

행사는 대회사와 공연, 시민 발언, 선언문 낭독 순으로 진행됐다.

신민경 전북여성단체연합 공동대표는 대회사를 통해 "올해 우리 사회는 변화를 요구하는 열망의 용광로"라며 "말하기가 모여 외침이 될 때 가부장적 사회, 성차별적 사회, 여성을 성적 대상으로 삼는 사회는 무너질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동의 없는 성관계는 성폭력'
'동의 없는 성관계는 성폭력'(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8일 오후 전북 전주시 완산구 한옥마을 경기전 앞에서 열린 세계여성의 날 기념 전북여성대회에서 참가자들이 피켓을 들고 있다. 2018.3.8 doo@yna.co.kr

행사에 참석한 한 시민은 "여성들이 살기 좋은 사회가 되려면 성범죄자에 대한 엄중한 처벌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경찰과 검찰, 사법부는 여성을 대상으로 한 범죄에 원칙과 기준을 세우고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서야 한다"고 말했다.

참석자들은 이 밖에 성매매 여성에 대한 처벌 금지와 낙태죄 폐지, 여성 노동자 임금 인상 등도 요구했다.

jay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08 18:2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