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사진톡톡] 칠흑 같은 대낮... 이른 장마(?)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대낮에도 칠흑같이 어둡다."

먹구름에 밤 같은 대낮 / 박동주
먹구름에 밤 같은 대낮 / 박동주

천둥과 번개가 치고 장맛비 같은 장대비가 내렸다 그치기를 반복합니다. 서울은 점심시간에 시간당 최고 37mm의 폭우가 쏟아지기도 했습니다. 우산은 최근 며칠 아침 출근 시간에 필수품이 됐습니다.

등굣길 학생들이 우산을 쓰고 계단을 오릅니다 / 서명곤
등굣길 학생들이 우산을 쓰고 계단을 오릅니다 / 서명곤

한 시민이 우산을 쓰고 출근합니다 /김인철
한 시민이 우산을 쓰고 출근합니다 /김인철

출근길 우산은 필수품입니다     /김인철
출근길 우산은 필수품입니다 /김인철

점심시간 직장인들의 산책코스인 청계천은 이틀째 통제됐습니다. 도심 고층건물은 구름이 걸려 있습니다.

이러한 현상에 대해 기상청은 한반도 동남쪽에 고기압이 머물면서 고기압 가장자리를 따라 한반도 지역으로 비를 뿌릴 수 있는 충분한 양의 수증기가 들어오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청계천은 이틀째 통제됐습니다 / 박동주
청계천은 이틀째 통제됐습니다 / 박동주

청계천 모전교에 원숭이 인형이 아스라이 매달려 있습니다 /박동주
청계천 모전교에 원숭이 인형이 아스라이 매달려 있습니다 /박동주

롯데월드타워에 구름이 내려와 걸려 있네요 /임헌정
롯데월드타워에 구름이 내려와 걸려 있네요 /임헌정

고온의 수증기가 충분한 상태에서 중국에서 다가오는 저기압이 한반도를 통과하는 동안 중부지방에 강한 수렴대와 상승기류가 만들어지고 특히 상층의 찬 공기나 지형 등의 영향으로 국지적으로 대기 불안정까지 강해지면서 곳곳에 폭우가 쏟아지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아마도 이른 장마를 준비해야 할 것 같기도 하네요.

경복궁 뒤 북악산에도 구름이 걸려 있네요 / 박동주
경복궁 뒤 북악산에도 구름이 걸려 있네요 / 박동주

srbae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7 17:0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