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37도·서울 36.7도 불볕더위…곳곳 번개 동반한 소나기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수원 37도·서울 36.7도 불볕더위…곳곳 번개 동반한 소나기

가을 느낌 충만한 하늘
가을 느낌 충만한 하늘(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10일 오후 서울 잠실한강공원 자전거 도로 위로 시민들이 자전거를 타고 지나고 있다.
자전거 도로 뒤로 펼쳐진 한강 위로 떠 있는 조각구름이 폭염의 끝이 머지 않았음을 알리는 듯 하다. 2018.8.10
superdoo82@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주말을 앞둔 10일 전국 곳곳의 수은주가 35도를 웃도는 불볕더위가 이어진 가운데 일부 지역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렸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30분 현재까지 낮 최고기온은 경기 수원이 37.0도로 전국에서 가장 높다.

이어 광주(36.8도), 서울(36.7도), 충남 부여·경기 양평(36.6도), 대전(36.3도), 전북 임실(36.2도) 순으로 더웠다.

인천은 34.5도, 제주는 33.2도였다. 대구(28.8도), 부산(28.2도), 울산(27.0도)은 비 등의 영향으로 30도를 밑돌았다.

오후 4시 현재 전국에는 구름이 많고 강원 영동과 영서 남부, 충북, 남부지방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다.

강원 남부와 충북, 전라 내륙, 경상도는 대기 불안정으로 저녁까지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기상청은 전했다.

기상청은 "소나기가 오는 곳의 산간 계곡이나 하천에서는 갑자기 물이 불어날 수 있으니 야영객의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0 16: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