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LG 유원상, kt 김동욱 헬멧 맞혀 헤드샷 퇴장…시즌 6번째

LG 트윈스 유원상.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LG 트윈스 우완 유원상이 헤드샷으로 올 시즌 6번째 퇴장당한 투수가 됐다.

유원상은 14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kt wiz와 방문경기에 LG의 세 번째 투수로 등판해 7-7로 맞선 5회말 1사 3루에서 김동욱의 헬멧에 맞는 빠른 볼을 던졌다.

주심은 바로 유원상을 퇴장시켰다.

투수가 던진 빠른 공이 타자 머리 쪽을 향하면 고의성 여부와 상관없이 투수의 퇴장을 명령할 수 있다.

올 시즌 헤드샷에 의한 자동 퇴장은 유원상이 6번째다.

LG는 진해수를 구원 등판시켰다.

hosu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14 21:1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