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야구 SK 재활 선수 4명 괌에서 12월 '담금질'

SK 김동엽 홈런 [연합뉴스 자료 사진]
SK 김동엽 홈런 [연합뉴스 자료 사진](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7일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2017년 프로야구 KBO 리그 SK 와이번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 4회 초 2사 2루 상황 SK 6번 김동엽이 2점 홈런을 치고 그라운드를 돌고 있다. 2017.9.7
image@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야구 SK 와이번스가 수술 후 재활 중인 선수들의 조기 복귀를 돕고자 이들을 괌으로 보낸다.

SK는 8일부터 28일까지 괌 파세오 구장에서 재활 캠프를 연다.

투수 김택형·전유수, 타자 김동엽·한동민은 이승호 재활 코치, 고윤형 컨디셔닝 코치과 더불어 구슬땀을 흘릴 예정이다.

왼손 김택형은 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을, 우완 전유수는 팔꿈치 뼛조각 제거 수술을 했다.

올해 SK 타선의 중심으로 발돋움한 김동엽은 수술로 왼쪽 팔꿈치에 웃자란 뼈를 제거했고, 도루 중 왼쪽 발목을 다쳐 시즌을 마감한 거포 한동민은 발목 수술 후 내년 시즌을 벼른다.

김동엽은 "따뜻한 기후와 좋은 환경에서 재활할 수 있게 지원해 준 구단에 고맙다"면서 "몸을 잘 만들어 내년 시즌 좋은 성적으로 팀에 보답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올해 팔꿈치 수술 후 재활을 끝내고 지난달 마무리캠프에서 페이스를 끌어올린 에이스 김광현은 구단의 관리로 이번 재활 캠프에선 제외됐다. 그는 내년 1월부터 다시 공을 던질 예정이다.

cany99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2/08 10:1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