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흥국생명, 풀세트 접전 끝에 GS칼텍스 꺾고 3연패 탈출

'흥국생명 승리는 우리가 이끈다'
'흥국생명 승리는 우리가 이끈다'[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여자 프로배구 흥국생명이 GS칼텍스를 제물로 3연패에서 탈출했다.

흥국생명은 3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17-2018 V리그 여자부 홈 경기에서 GS칼텍스를 상대로 세트 스코어 3-2(25-16 25-18 17-25 21-25 15-13)로 진땀승을 거뒀다.

경기 결과 양 팀의 순위에는 변화가 없다.

5위 흥국생명은 승점 2를 추가, 승점 19(5승 12패)가 됐다. 4위 KGC인삼공사와 승점이 같지만, 승수가 부족하다.

2연패에 빠진 여자부 꼴찌(6위) GS칼텍스는 승점 1을 얻는 데 그쳤다. 시즌 성적은 승점 17(7승 10패)이다.

흥국생명은 올 시즌 상대 전적에서 2승 2패의 균형을 이뤘다.

흥국생명은 이날 경기 전까지 3연패에 빠져 있었다. 그것도 3경기 모두 풀세트 접전 끝에 패해 체력은 물론이고 자신감에도 악영향을 받은 상태였다.

하지만 이날 결국 5세트 접전 끝에 승리를 쟁취하면서 자신감을 되찾았다.

올 시즌 들어 풀세트 5전 5승을 기록 중이던 GS칼텍스는 '풀세트 전승' 기록이 깨졌다.

흥국생명은 블로킹(10-8), 서브 에이스(7-3)에서 모두 앞서고 범실(18-28)은 오히려 적게 저질렀다.

이재영은 27득점(공격 성공률 34.78%)으로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흥국생명의 외국인 선수 크리스티나 킥카는 서브 에이스를 무려 7개나 성공하며 21득점을 올렸지만, 공격 성공률은 22%에 그치고 범실을 10개나 저질렀다.

5세트 막판까지 결과를 예측할 수 없는 접전이 펼쳐졌다.

하지만 경기 막판 집중력에서 흥국생명이 앞섰다.

이재영은 13-13에서 파토우 듀크의 시간차 공격을 막아 매치 포인트를 만들었고, 이어 듀크의 퀵오픈 공격이 코트를 벗어나면서 길었던 경기가 종료됐다.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3 19:4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