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토마스 37점' 삼성생명, 국민은행에 시즌 첫 승리

삼성생명의 토마스.[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여자 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이 이번 시즌 자신의 한 경기 최다점(37점)을 쏟아낸 엘리사 토마스의 원맨쇼를 앞세워 청주 국민은행을 상대로 시즌 첫 승리를 따냈다.

삼성생명은 3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린 신한은행 2017-2018 여자 프로농구 국민은행과 홈 경기에서 81-74로 이겼다.

토마스가 37점에 16리바운드를 기록하는 '더블더블' 활약을 펼친 가운데 박하나(14점)와 김한별(12점)이 득점에 가세하면서 4쿼터에서 재역전승을 거뒀다.

삼성생명은 앞서 국민은행에 3연패를 당했지만 이날 시즌 첫 승리의 기쁨을 맛봤다.

반면 국민은행은 다미리스 단타스가 23점에 심성영이 외곽포로 18점을 거들었지만 삼성생명(6개)의 두 배가 넘는 15개의 턴오버 저지르며 스스로 발목을 잡았다.

전반전을 42-37로 마친 삼성생명은 3쿼터에서 국민은행의 모니크 커리에게 3점슛 3방을 얻어맞으면서 역전을 허용하며 59-62로 4쿼터에 들어갔다.

승부는 결국 4쿼터에서 슛이 살아난 삼성생명의 재역전극으로 마무리됐다.

삼성생명은 4쿼터 시작과 함께 국민은행 심성영에게 외곽포를 허용하고 59-64로 끌려갔지만 박하나의 3점포에 이어 김한별의 속공 레이업으로 순식간에 68-67, 재역전에 성공했다.

삼성생명은 토마스의 연속 득점과 경기 종료 직전 고아라의 3점 쐐기포가 림을 가르면서 81-74 재역전승을 따내며 3위 자리를 유지했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3 21:1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