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연세대-고려대, 대학축구 U리그 2권역서 정면대결

2018년 대학축구 U리그 우승컵 [대한축구협회 제공=연합뉴스]
2018년 대학축구 U리그 우승컵 [대한축구협회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대학축구 전통 라이벌인 연세대와 고려대가 2018년 U리그에서 초반부터 왕중왕전 진출 티켓을 다투게 됐다.

대한축구협회는 올해 U리그 권역 추첨 결과, 연세대와 고려대가 같은 2권역에 배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올해 U리그는 지난해 85개 팀에서 2개 팀이 감소한 83개 팀이 참가하는데, 연세대와 고려대는 7개 팀이 묶인 2권역에서 두 장의 왕중왕전 직행 티켓을 놓고 겨룬다.

연세대는 지난 2008년 출범한 U리그에서 2010년과 2012년 두 차례 우승을 차지한 강호이지만 지난해는 '출전 선수가 C학점 이상을 취득해야 한다'는 규정에 걸려 참가하지 못했다.

고려대는 지난해 U리그 정상에 오르면서 처음으로 2년 연속 우승을 차지한 팀이 됐다.

고려대, 대학축구 왕중왕전 첫 2연패
고려대, 대학축구 왕중왕전 첫 2연패(서울=연합뉴스) 24일 전주대운동장에서 열린 U리그 왕중왕전 결승에서 첫 2연패를 달성한 고려대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2017.11.25 [대한축구협회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서울, 경기, 인천, 제주 팀을 무작위 추첨으로 3개 권역에 분산 배정한 가운데 7개 팀이 묶인 7개의 권역 3위 중 네 팀이 승점-득실점-다득점-추첨 순위로 왕중왕전에 합류한다.

권역 리그는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진행되며 왕중왕전은 32강 토너먼트로 열린다.

chil881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12 11:2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