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남녀 주니어 컬링, 세계선수권 4강 진출 실패(종합)

주니어 여자컬링대표팀. 왼쪽부터 양태이 김혜린 김수진 김민지[연합뉴스 자료사진]
주니어 여자컬링대표팀. 왼쪽부터 양태이 김혜린 김수진 김민지[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남녀 주니어 컬링 대표팀이 세계선수권대회 4강 진출에 실패했다.

송현고등학교 졸업생으로 이뤄진 여자 주니어 컬링 대표팀(스킵 김민지)은 8일(현지시간) 스코틀랜드 애버딘에서 열린 2018 세계 주니어 컬링 선수권대회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터키에 3-5로 패했다.

터키는 8연패를 달리던 최약체였지만, 이날 3-3으로 맞선 9엔드 2점을 달아나면서 한국에 쓰라린 패배를 안기고 대회 첫 승리를 가져갔다.

이 패배로 여자 주니어 대표팀은 예선 4승 5패로 6위에 그치며 10개 팀 중 상위 4개 팀이 진출하는 플레이오프에 오르지 못했다.

여자 4강에는 스웨덴(9승), 캐나다(7승 2패), 중국(5승 4패), 노르웨이(5승 4패)가 진출했다.

3년간 태극마크를 유지하다가 지난달 나란히 송현고를 졸업한 여자 주니어 대표팀은 실업팀 입단 등 컬링 선수 활동을 이어갈 새로운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남자 주니어 대표팀인 서울컬링연맹(스킵 황현준)은 이날 중국에 7-8로 패하면서 예선 전적 2승 7패로 최종 9위를 차지했다.

남자는 스코틀랜드(9승), 캐나다(7승 2패), 미국(7승 2패), 스위스(5승 4패)가 4강에 올랐다.

지난해 세계선수권 우승을 차지했던 한국 남자 주니어 컬링은 주니어 B디비전으로 강등, 내년 세계선수권에 자동 출전할 수 없게 됐다. 내년 주니어 B대회를 통과해야 세계선수권 출전권 획득할 수 있다.

한국 여자 주니어 컬링은 내년 세계선수권 자동 출전권을 유지했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09 09:4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