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분 만에 벼락골' 포항 김승대, K리그1 13라운드 MVP

포항 김승대의 골 세리머니
포항 김승대의 골 세리머니[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절대 1강' 전북 현대를 상대로 킥오프 1분 만에 벼락골을 터트린 김승대(포항)가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1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6일 "김승대가 지난 12일 전북 전에서 이근호와 합작 플레이로 득점에 성공했다"라며 "시종일관 공격적인 모습으로 좋은 활약을 펼쳤다"라고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김승대는 전반 1분 만에 벼락같은 결승골을 꽂으면서 전북을 3-0으로 물리치는 데 큰 역할을 담당했다.

김승대는 바그닝요(수원), 조원희(수원), 김민우(상주)와 함께 베스트 11 미드필더 부문에도 이름을 올렸다.

공격수 베스트 11에는 제리치(강원)와 마그노(제주)가 선정됐고, 베스트 11 수비수 부문에는 우주성(경남), 알레망(포항), 오반석(제주), 홍철(상주)이 이름을 올렸다.

베스트 골키퍼는 강현무(포항)에게 돌아갔다.

13라운드 베스트팀은 상주 상무가 뽑혔고, 베스트 매치는 상주-인천전이 선정됐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6 11:4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