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가대표 수비수 출신 김진규, 20일 FC서울 홈경기서 은퇴식

[FC서울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축구 국가대표 수비수를 지낸 김진규(33) 오산고 코치가 오는 20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FC서울과 전북 현대의 경기에서 은퇴식을 갖는다.

전북전 하프타임에 김진규의 선수 시절 활약상과 동료들의 축하 인사를 전광판에 상영한 후 엄태진 FC서울 대표와 가족, 팬, 동료들이 김진규에게 은퇴 기념패 등을 전달한다.

김진규는 이 자리에서 서울 팬들에게 마지막 감사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경기 후엔 팬 사인회도 마련된다.

2003년 프로 무대에 데뷔한 김진규는 연령대별 대표팀을 거쳐 2006 독일월드컵에서 주전 수비수로 활약했다. A매치 42경기에 출전했다.

2007년 FC서울 입단한 이후 8시즌을 서울에서 보내며 공식경기 270경기에 출전했고 두 차례의 리그 우승, 각각 한 차례의 FA컵과 리그컵 우승을 함께 했다.

선수 생활 후반기엔 태국과 일본 리그에서도 활약했으며 지난 시즌 대전 시티즌을 끝으로 선수 생활을 마감하고 올해부터 FC서울 유스팀인 오산고에서 지도자 생활을 시작했다.

mihy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7 15:5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