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총리, 아시안게임 개막식 참석…女농구 남북단일팀 경기 응원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총리, 아시안게임 개막식 참석…女농구 남북단일팀 경기 응원

대통령 전용기로 2박3일 방문…북측 인사와 접촉 가능성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가 오는 18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리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개막식에 참석한다고 11일 총리실이 밝혔다.

앞서 조코 위도도(일명 조코위) 인도네시아 대통령은 특사를 보내 개막식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공식 초청했다. 하지만 남북 정상 모두 참석하지 않기로 했다.

대통령 전용기에서 손 흔드는 이낙연 총리
대통령 전용기에서 손 흔드는 이낙연 총리[자료사진=연합뉴스]

대신 문 대통령은 이 총리가 이번 아시안게임 개막식에 참석하도록 했다.

또한 문 대통령은 이 총리의 인도네시아 방문에 대통령 전용기를 이용하도록 했다. 이 총리의 지난달 케냐·탄자니아·오만 순방에 이어 두 번째로 대통령 전용기를 내준 것이다.

이 총리는 오는 18일 오전 성남 서울공항을 출발, 20일까지 2박 3일간 인도네시아를 찾는다.

이 총리는 18일 오후 7시(현지시간)에 열리는 아시안게임 개막식 참석에 이어 19일 한국팀 경기 응원, 코리아하우스 개관식 참석 및 한국선수촌 방문, 인도네시아 동포·지상사 만찬 간담회 등의 일정을 소화한다.

특히 20일에는 남북단일팀 여자농구 경기를 응원한다.

남북한은 이번 아시안게임 개회식과 폐회식에 공동입장하고, 여자농구와 카누, 조정에 단일팀으로 출전한다.

이 총리는 지난 7일 2018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선수단 결단식 격려사를 통해 "남북한 공동입장과 단일팀 출전은 선수 여러분의 인생에 소중한 경험이 될 것"이라며 "경기장 안에서건 밖에서건 북한 선수들과 서로 배려하고 협력하며 잘 지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한민국 파이팅!
'대한민국 파이팅!(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7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국가대표선수단 결단식에서 선수들이 이낙연 국무총리 등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8.8.7 hama@yna.co.kr

총리실은 또한 "인도네시아와 양자 일정 등을 현재 협의 중이어서 일부 일정이 추가될 수 있다"고 전했다.

무엇보다 이 총리가 아시안게임을 계기로 북측 인사와 만날지에 관심이 쏠린다. 북한에서 김정은 위원장을 대신해 누가 아시안게임 개막식에 참석하느냐에 따라 좌우될 것으로 보인다.

총리실은 이 총리와 북측 인사의 접촉 가능성 등에 관해 "아직 정해진 것이 없다"고 답했다.

noano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1 08: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