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금융/증권

뉴스 홈 > 금융/증권

ETN 시장 '쑥쑥'…하루 거래대금 400억원 돌파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최근 증시 변동성이 심화된 가운데 다양한 상품을 갖춘 상장지수증권(ETN) 시장이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다

2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ETN의 전날 거래대금은 411억원 규모로, 작년 11월 시장 개설 이후 처음으로 400억원을 넘어섰다.

이날 '삼성 온라인쇼핑 테마주 ETN'의 거래대금은 109억원에 달했다. 또 '삼성 미디어 테마주 ETN'(49억원), '삼성 레저 테마주 ETN'(44억원), '삼성 증권 테마주 ETN'(44억원), '옥토 제약 TOP5 ETN'(38억원) 등도 활발히 거래됐다.

ETN 시장의 하루 거래대금은 지난달 12일 200억원을 넘어선 뒤 20여 일 만인 이달 3일 300억원을 돌파했다. 이어 다시 보름여 만에 400억원대로 올라섰다.

월별 하루 평균 거래대금은 최근 들어 눈에 띄게 증가하고 있다.

8월에는 152억원으로 전월(54억원)의 세배로 늘었다. 이달에는 21일까지 328억원 수준으로 전월보다 두 배 이상 증가했다.

ETN은 국내외 주식, 채권, 상품, 변동성 등을 기초자산으로 하는 파생결합증권으로 주식처럼 자유롭게 사고팔 수 있는 상품이다.

저금리·저성장 시대에 투자대상을 다변화하고 투자자의 요구에 부응하는 상품을 신속하게 공급할 수 있다는 장점을 내세우며 등장했다.

거래소 관계자는 "최근 화장품, 바이오, 음식료, 온라인쇼핑 등 다양한 테마 관련 상품들이 대거 출시되면서 ETN 거래가 크게 늘고 있다"고 전했다.

작년 말 10개에 불과했던 ETN 상장 종목은 올해 들어 꾸준히 증가해 현재 55개로 늘었다.

또 ETN 시장 시가총액도 작년 말 4천668억원 규모에서 현재 1조4천595억원 규모로 세 배 이상 뛰었다.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5/09/22 06:0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