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금융/증권(시황)

뉴스 홈 > 금융/증권 > 시황

롯데쇼핑·제과·칠성·푸드, 분할·합병 임박한 듯

투자은행업계 "이르면 다음 주 이사회" 설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롯데그룹의 '지주회사 체제 전환'을 위한 1단계 작업으로 유통·식품 계열사의 분할·합병이 임박한 것으로 보인다.

21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롯데쇼핑·롯데제과·롯데칠성·롯데푸드는 조만간 이사회를 열고 분할과 합병을 결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르면 다음 주 이사회가 열릴 가능성도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롯데쇼핑과 롯데제과의 경우 투자회사와 사업회사로의 분할을, 나머지 계열사도 합병 또는 분할 관련 작업을 추진할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다.

투자은행 업계에서는 롯데쇼핑과 롯데제과가 국내 다수 계열사에 지분을 갖고 있는 만큼, 분할 이후 두 업체의 투자회사를 다시 합병해 '중간 지주회사'로 만들 경우 계열사 간 순환출자 고리 수는 더 줄어들 것으로 보고 있다.

신동빈 회장은 앞서 지난해 10월 검찰 수사 후 발표한 '개혁안'에서 순환출자 해소와 지주회사 체제 전환을 약속한 바 있다.

또 지난 1월 19일에는 롯데쇼핑·롯데제과·롯데칠성·롯데푸드가 동시에 "순환출자 해소와 지배구조 개선을 위해 분할, 합병, 분할합병 등을 비롯해 지주회사 체제로 전환을 위한 여러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신동빈 롯데 회장
신동빈 롯데 회장

'이사회 임박' 소문에 대해 롯데 관계자는 "아직 공시된 사안이 아닌 만큼 구체적 일정 등을 확인해줄 수 없다"면서도 "1월 19일 공시로 예고한 대로 지주회사 전환 작업은 계속 추진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20일 주식시장에서는 지주회사 체제 전환에 대한 기대로 롯데쇼핑(4.4%), 롯데제과(8.29%), 롯데칠성(6.01%) 등의 롯데 계열사 주가가 급등하기도 했다.

shk99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4/21 08:0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