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웹젠, 3분기 영업익 75억원 24%↓…"기존 게임 부진"(종합)

4분기 신작 잇따라 출시…"성장세로 전환 기대"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고현실 기자 = 게임 개발사 웹젠[069080]은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이 작년 동기보다 24.1% 감소한 75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0일 공시했다.

매출액(영업수익)은 358억원으로 26.3% 줄었고, 당기순이익은 28억원으로 63.6% 감소했다.

웹젠은 "3분기 기존 게임들의 매출이 정체되면서 전반적으로 실적이 감소했다"며 "4분기에는 신작을 연이어 내놓으면서 성장세로 전환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웹젠은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아크로드 어웨이크'와 웹게임 '뮤 템페스트'를 올해 안에 한국에서 출시할 계획이다.

'뮤 오리진'의 후속 게임인 '기적MU: 각성'은 내년 상반기 국내 출시를 목표로 개발사와 일정을 조율하고 있다.

PC MMORPG '뮤 레전드'는 이르면 내년 상반기 일본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김태영 대표이사는 "신작 게임과 IP(지식재산권) 제휴 사업의 일정을 조율하면서 실적 반등과 내년 시장 점유율 확대를 준비해왔다"며 "성장을 위한 중요한 시기로 효율적인 투자에 집중하고, 개발 역량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yunmin623@yna.co.kr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0 17:1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