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은, 14일 오전 통화금융대책반 개최…FOMC 영향 점검

한국은행 [연합뉴스TV 제공]
한국은행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한국은행은 14일 오전 7시 30분 서울 중구 한은본부에서 통화금융대책반회의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한국시간으로 14일 새벽 결과가 나오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통화정책 결정이 금융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기 위한 자리다.

시장에선 연준이 이번 FOMC에서 현재 연 1.50∼1.75%인 정책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한다는 관측에 무게를 싣고 있다.

예상대로라면 한국(연 1.50%)과 미국의 정책금리 역전 폭이 0.50%포인트로 확대된다.

일각에서는 내외 금리 역전으로 외국인 자금 유출이 일어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회의는 허진호 한은 부총재보가 주재한다. 이외에 유상대 부총재보를 비롯한 통화정책국장, 금융시장국장, 국제국장 등 담당자들이 참석한다.

porqu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2 15:4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