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김종환 기자 = "전원 센터 그룹이 되는 것이 목표입니다."

대형 신인그룹 '더보이즈'가 6일 오후 서울시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첫 미니앨범 '더 퍼스트'(THE FIRST)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고 가요계에 본격적인 출사표를 던졌다.

더보이즈는 주학년, 현재, 선우, 영훈, 활, 케빈, 상연, 주연, 뉴, 큐, 제이콥, 에릭 등으로 구성된 12인조 보이그룹. 소년을 뜻하는 '보이즈'에 '더(THE)'를 붙여 대중의 마음속에 단 하나의 소년으로 자리 잡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오랜 준비 끝에 내놓은 데뷔 앨범 '더 퍼스트'는 스페셜한 열두 소년 더보이즈의 에너지와 화려한 시작을 다채로운 트랙 속에 담아냈다. 타이틀 곡 '소년'은 신인다운 풋풋함과 패기로 가득 찬 중독성 있는 댄스 넘버다.

첫 무대에 선 멤버들은 "오늘을 꿈꾸며 연습한 만큼 최선을 다하겠다"고 데뷔 소감을 밝혔다. 큐는 "저희 12명은 각기 다른 매력을 갖고 있다. 그런데도 다 같이 모였다는 점이 다른 그룹과 차별점"이라고 말했다.

주연은 "전원 센터 그룹이 목표다. 센터라고 하면 외모뿐만 아니라 춤, 노래, 연기, 끼 등 모든 것이 완벽해야 한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이어 주학년은 "전원 센터 그룹이 되기 위해 늘 노력하고 성장해 나가는 모습을 보여주겠다"며 다시 한 번 각오를 다졌다. THE BOYZ(더보이즈) 'Boy'(소년) Showcase Q&A[https://youtu.be/u6dl4ZTFzNE]

롤모델을 묻는 말에 선우는 "굳이 말하자면 동방신기 선배님들이 많이 사랑받으셨고 훌륭한 업적을 많이 남기셨기 때문에 과분할 수도 있겠지만, 동방신기 선배님을 존경하고 있다"고 말했다.

[https://youtu.be/U_IBiiJ-Zw4]

kk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2/06 18:1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