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홍천강 인삼송어축제' 개막 이틀 앞으로…준비 마무리

(홍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강원 홍천 '홍천강 인삼송어축제'가 개막을 이틀 앞두고 축제 준비가 모두 마무리됐다.

올해 6회째 맞는 홍천강 인삼송어축제는 그동안 '홍천강 꽁꽁축제'로 열리다 올해부터 축제 명칭을 변경했다.

축제는 5일 개막을 시작으로 21일까지 17일간 열린다.

홍천강 인삼송어축제장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홍천강 인삼송어축제장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해 약 57만명이 찾아 강원도 대표 겨울축제로 성장하는 홍천강 인삼송어축제는 그동안 관광객 인기가 높던 프로그램을 유지하고, 신규 행사를 크게 늘렸다.

우선 올해 처음 '북극곰 달려 인삼송어 잡기'라는 프로그램이 관심이다.

축제장 내 20m의 강물을 달려가 송어 2마리를 잡고 출발선으로 다시 돌아오는 체험 행사다.

또 축제 기간(11∼12일) 썰매장 얼음벌판에서 홍천지역 주민 대항 얼음판 줄다리기 대회도 또 다른 볼거리다.

아울러 축제장인 홍천강에 얼음이 얼지 않더라도 임시 시설물을 물에 띄워 낚시할 수 있는 부교낚시터도 지난해보다 3배가량 늘려 운영한다.

홍천강 인삼송어축제 부교낚시터[연합뉴스 자료사진]
홍천강 인삼송어축제 부교낚시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밖에 강추위를 피하도록 노약자나 영유아 등 가족 단위 관광객이 낚시를 즐길 수 있도록 텐트 낚시터 100동도 설치한다.

프로그램 참여시 상품권(3천원권)을 제작해 행사장을 비롯해 지역 내 상가에서 이용하도록 했다.

전명준 홍천문화재단 대표는 "축제가 입소문을 타면서 중국, 일본, 동남아 등지에서 찾아오는 외국인 관광객이 매년 증가하고 있다"며 "영어와 일어, 중국어로 축제 홍보물을 만들어 외국인도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말했다.

ha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3 14:3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