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빙하시대'로 여행 떠나요… 연천 구석기 축제 개막

(연천=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빙하시대를 체험하는 '2018 구석기 겨울여행' 축제가 13일 경기도 연천군 선사유적지에서 개막됐다.

축제장은 환영의 마당, 공룡의 세상, 동물의 세상, 구석기 세상, 환상의 세상, 소망의 광장 등으로 꾸며졌다.

(연천=연합뉴스) 빙하시대를 체험하는 '2018 구석기 겨울여행' 축제가 13일 경기도 연천군 선사유적지에서 개막됐다. 2018.1.13 [연천군 제공=연합뉴스]

환영의 마당에 들어서면 가장 먼저 다양한 눈 조각품이 축제에 온 방문객을 반긴다. 공룡의 세상에서는 눈으로 만든 무대 위에 '설원의 악사'라는 주제로 공연이 펼쳐졌다.

방문객들은 동물의 세상에서 상상 속 극지방 모습의 조각과 대형 이글루 등을 체험하고 구석기 세상에서 다양한 공연과 이벤트를 즐겼다.

환상의 세상에서는 동화 속 나라의 눈 조각이 어린이 방문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올해 축제장은 110m 길이 눈썰매장, 4명이 함께 길이 70m를 달릴 수 있는 눈 보트장, 얼음 연못, 얼음썰매장 등 다양한 놀이터도 갖췄다.

이밖에 구석기 바비큐와 석기 제작, 고고학자 직업 체험 등 선사 체험, 열기구 체험, 빙어 잡기 체험 등을 할 수 있다.

올해로 4회째인 이 축제는 '2018년 겨울 연천에서 신나게 놀자'라는 슬로건으로 다음 달 4일까지 열린다.

(연천=연합뉴스) 13일 개막한 2018 연천 구석기 겨울여행 축제에서 방문객들이 구석기 바비큐를 체험하고 있다. 2018.1.13 [연천군 제공=연합뉴스]

k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13 13:0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