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OICA 영월교육원서 세계음식문화축제…주민 등 500명 참가

제2회 축제 때 열린 평화기원 비둘기 풍선 띄우기 장면. [KOICA 제공]
제2회 축제 때 열린 평화기원 비둘기 풍선 띄우기 장면. [KOICA 제공]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한국국제협력단(KOICA)은 24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강원도 영월군에 있는 월드프렌즈(WFK) 영월교육원 중앙광장에서 '제3회 KOICA 세계음식문화축제'를 연다고 16일 밝혔다.

이 축제에는 곧 외국으로 파견될 122기 해외봉사단 단원과 영월군 주민, 다문화 가정, 인근 지역 초·중·고교생 등 500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축제는 WFK 로그가 새겨진 대형 백설기 퍼즐을 맞추는 '떡 퍼즐 맞추기', 스리랑카·동티모르 등 16개 파견국가의 32개지 전통음식 만들기와 시식회, 주민들이 선보이는 감자떡, 봄나물 전 등 전통음식 시식회, KOICA 봉사단원의 태권무와 아리랑 음악에 맞춘 플래시몹, 강강술래 놀이 등 문화교류 공연의 순으로 진행된다.

KOICA는 영월교육원이 위치한 주천면 도천1리와 '1사 1촌'을 맺고 일손 돕기, 농산물 직거래, 마을 가꾸기 등의 교류활동을 펼치고 있다.

음식축제와 별도로 방문객을 위한 전통의상 체험, 기념사진 촬영 및 페이스 페인팅 등의 이벤트도 마련된다.

WFK는 KOICA를 비롯해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정보화진흥원, 한국연구재단, 대학사회봉사협의회, 태평양아시아재단, 세계태권도평화봉사재단 등 정부파견 해외봉사단원을 통합한 브랜드로 2009년 출범했다.

ghwa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6 10:3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