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반려견과 함께 국립자연휴양림서 여름 휴가 즐겨요

7월 1일부터 산음·검마산 자연휴양림 시범운영…21일부터 선착순 예약

산음 자연휴양림 [산림청 제공=연합뉴스]
산음 자연휴양림 [산림청 제공=연합뉴스]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올해 여름 휴가철부터 경기 양평 산음 자연휴양림(두메지구)과 경북 영양 검마산 자연휴양림 등 국립자연휴양림 2곳에는 반려견과 동반 입장해 함께 숙박할 수 있다.

산림청은 다음 달 1일부터 반려견과 동반 입장이 가능한 국립자연휴양림 2곳을 시범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그동안 전국 40개 국립자연휴양림은 반려동물 동반 입장을 금지해 불편하다는 의견이 있었다.

산음 자연휴양림 두메지구는 일반 휴양객과 이용공간이 분리돼 있고 수도권에 있어 접근성이 우수하다.

산음 자연휴양림 시설물 배치도 [산림청 제공=연합뉴스]
산음 자연휴양림 시설물 배치도 [산림청 제공=연합뉴스]

검마산 자연휴양림은 산림문화휴양관 1동으로 구성된 소규모휴양림으로 휴양림 전체를 반려견과 함께 이용할 수 있다.

동반 입장하려면 동물보호법에 따른 반려동물로 등록돼 있어야 하며 나이(6개월 이상 10년 이하), 몸무게(15㎏ 이하 중소형견), 예방접종 등 세부 기준도 충족해야 한다.

검마산 자연휴양림 [산림청 제공=연합뉴스]
검마산 자연휴양림 [산림청 제공=연합뉴스]

이용객과 반려견의 안전을 위해 8종의 맹견과 대형견, 질병 등이 있는 경우는 입장할 수 없다.

이들 자연휴양림은 반려견 가족의 휴양수요 충족이라는 운영 취지를 고려해 반려견을 동반해야만 이용이 가능하다.

입장 가능한 반려견 수는 1일 입장객은 1마리, 숙박객은 객실당 2마리까지이며, 시범운영 기간(7.1∼12.31) 반려견 동반 입장에 따른 추가 요금은 없다.

이들 자연휴양림에는 반려견 놀이시설과 편의시설 등이 있으며 시설은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다만 안전을 위해 이동할 때 반드시 안전줄(목줄)을 착용하고 배변 봉투를 소지해야 한다.

반려견을 동반해 국립자연휴양림을 방문하려는 사람은 오는 21일부터 국립자연휴양림 누리집(www.huyang.go.kr)에서 선착순으로 예약할 수 있다.

이용석 산림휴양등산과장은 "반려견과 함께 자연휴양림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면서 일반 이용객이 피해를 보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일 계획"이라며 "국립자연휴양림을 모두가 즐겁게 이용할 수 있도록 불편사항을 해결해 가겠다"고 말했다.

ye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4 11:1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