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놀면서 배우자"…충남 홍성서 역사인물축제 개막

성삼문 탄생 600주년…16일까지 타임머신 체험·역사인물 뮤지컬 등 다채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놀면서 배우는 충남 홍성군의 에듀테인먼트 축제 '2018 홍성역사인물축제'가 14일 홍주읍성에서 막을 올렸다.

오는 16일까지 계속되는 이 행사는 '홍주 1천년! 성삼문 600년! 역사의 시작'이라는 주제로 성삼문을 비롯해 최영, 김좌진, 한용운, 한성준, 이응노 등 홍성이 배출한 6명의 역사인물에 관한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먼저 대표 프로그램인 '역사현장 타임머신 체험'은 역사인물과 당시의 시대적 배경을 그대로 축제장으로 옮겨 놓은 타임머신 여행으로, 조선의 충신 성삼문에 관련된 이야기를 체험과 퍼포먼스를 통해 즐길 수 있다.

전문 배우와 개그맨이 참여하는 '역사인물을 찾아라', '조선시대 옛날 사람' 등 이색 프로그램도 펼쳐진다.

지난해 열린 홍성 역사인물축제
지난해 열린 홍성 역사인물축제[홍성군 제공=연합뉴스]

교과서 속 위인에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역사인물 음악극, 뮤지컬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도 마련되며, 축제 둘째 날에는 국악인 오정해 씨가 함께하는 관악 퓨전극 '오정해, 홍주읍성 바람불다'가 진행된다.

김석환 홍성군수는 "밤에 한복을 입고 등을 든 채로 홍주읍성을 돌아보는 '밤을 걷는 선비', 9개 테마별 포토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축제를 즐기며 가을밤의 정취도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j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4 14: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