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전국교육감 선거 출구조사 진보 13곳 우세, 4곳 경합

송고시간2018/06/13 18:45

기사 본문 인쇄 및 글자 확대/축소
조희연, 출구조사 결과에 밝은 표정
조희연, 출구조사 결과에 밝은 표정(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후보가 13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의 선거사무실에서 지지자들과 방송사 출구조사 결과를 지켜보다 밝은 미소를 짓고 있다. scape@yna.co.kr
서울 조희연·경기 이재정·부산 김석준 우세…경북만 보수후보 우세

박선영 서울시교육감 후보(왼쪽)와 조희연 후보(오른쪽)
박선영 서울시교육감 후보(왼쪽)와 조희연 후보(오른쪽)[각 후보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임주영 기자 = 13일 치러진 전국 교육감 선거에서 17개 시도 중 진보 성향 후보들이 13곳에서 우세한 것으로 방송 3사 출구조사 결과 예측됐다.

대구, 경북, 광주, 대전 등 4곳은 경합으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경북은 보수 후보끼리 선두 경쟁을 벌여 결과적으로 보수 후보는 1곳에서 우세한 상황이다.

KBS, MBC, SBS 방송 3사가 이날 오후 6시 전국동시 지방선거 투표가 종료된 직후 발표한 출구조사에 따르면 서울에서는 현 교육감인 진보 성향 조희연 후보가 47.2%로 보수 성향 박선영 후보(34.6%)에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도 진보 성향의 현 교육감 김석준 후보가 가장 앞선 것으로 조사됐다.

인천은 진보 성향 도성훈 후보가 보수 성향 후보들에 앞섰다.

경기는 진보 진영인 이재정 현 교육감이 여타 후보들을 따돌렸다.

이밖에 진보 성향인 울산 노옥희, 세종 최교진, 강원 민병희, 충북 김병우, 충남 김지철, 전북 김승환, 전남 장석웅, 경남 박종훈, 제주 이석문 후보가 각각 우세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합 지역은 대구, 광주, 대전, 경북 등 총 4곳으로 파악됐다.

대구에서는 보수 성향 강은희 후보와 진보 성향 김사열 후보가, 광주에서는 중도 성향 이정선 후보와 진보 성향 장휘국 현 교육감이 박빙 판세를 형성했다.

대전에서도 중도·보수 성향 현 교육감인 설동호 후보와 진보 성향 성광진 후보가 경합을 벌이고 있다.

경북의 경우 보수 성향인 임종식, 안상섭 후보가 1위 경쟁에 나섰다.

토론회 앞서 기념촬영 하는 경기도교육감 후보들
토론회 앞서 기념촬영 하는 경기도교육감 후보들(서울=연합뉴스)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KBS에서 열린 '2018 지방선거 경기도교육감 후보 토론회'에서 후보들이 토론회 시작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송주명, 이재정, 배종수, 임해규 후보. KBS 선거방송준칙에 따라 사전 여론조사 평균 지지율 5% 미만인 김현복 후보는 초청대상에서 제외됐다. 2018.6.4 [경기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stop@yna.co.kr

z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3 18:45 송고

댓글쓰기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광고

위키트리